보도자료

지니네트웍스, 프리미어파트너스로부터 60억원 투자 유치 [15.08.11]

    내부 보안 전문기업 지니네트웍스(www.geninetworks.com, 대표 이동범)가 국내 벤처캐피털 프리미어파트너스
    (www.premierpartners.co.kr 대표 정성인, 송혁진)로부터 6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1일 밝혔다.

    프리미어파트너스는 국내 ‘네트워크 접근제어(Networks Access Control, 이하 NAC)’ 솔루션과 ‘PC 보안 수준 진단’ 분야
    1위 기업인 지니네트웍스의 기술력과 O2O 매장 분석서비스인 ‘왓츠업(waasup)’의 시장잠재력을 높이 평가했다.

    지니네트웍스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빅데이터 기반 분석 기술 등 연구개발을 강화하고 해외사업을 확대해
    글로벌 비즈니스 기반 마련 후 2018년 코스닥에 상장 할 계획이다.

    프리미어파트너스 관계자는 “지니네트웍스는 국내 NAC 시장을 선도하는 네트워크 보안기술과
    단말 보안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IoT 시대 성장잠재력이 큰 보안기업으로 판단하고 투자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이동범 지니네트웍스 대표이사는 “회사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창립 10년만에 첫 투자 유치를 결정한 만큼
    선제적인 연구개발 투자를 통해 글로벌 기업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국내 대표 보안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지니네트웍스는 2014년 전년대비 매출 40%, 영업이익 334% 성장한 실적인 매출 126억원 영업이익 21억원을
    달성했으며, 2015년 상반기에도 전년 동기대비 40% 이상 성장한 실적을 달성했다.
    2015년 목표 실적은 매출 156억원 영업이익 26억원이다.

    한편, 지니네트웍스는 미국, 인도네시아 등 영어권 시장을 대상으로 해외시장 확대에 나선다.
    ‘지니안 NAC(Genian NAC)’를 미국 보스톤 현지 스쿨넷 2곳에 구축 완료했으며 ‘왓츠업(waasup)’은
    인도네시아 현지 마케팅기업과 협업을 통해 대형쇼핑몰 대상으로 8월 말부터 시범서비스를 제공한다.

    GENIANS

    GENIANS

    지니언스는 BYOD, IoT 시대 안전한 내부 네트워크 운영을 위한
    글로벌 보안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입니다.
    고객의 소중한 정보 자산을 보호하고 IT인프라의 효율성을 높이는데 필요한
    핵심기술을 바탕으로 내부 보안관리의 어려움을 겪는 기업을 돕고자 합니다.
    고객이 필요한 기술, 그 가장 가까운 곳에 지니언스가 있습니다.

    This is a unique website which will require a more modern browser to work! Please upgrade today!